평일 갑자기 떠난 1박2일 포천 여행~

이사하느라 고생한 와이프 피로를 풀어줄 겸.


포천 스파펜션에서 스파를 할 생각으로 그냥 무작정 포천으로 향했다.

시원한 초계탕으로 배도 채우고, 정작 펜션은 예약도 하지 않고, 

포천에 가서 지도를 보며 직접 2-3군데 찾아가보며 "숲속의 장발장"펜션으로 결정.

사장님도 친절하시고, 스파와 수영장도 있고~ 포천으로 자주 와야겠다^^


펜션에서 1박을 한 후, 어디를 갈까 하다가 포천의 유명한 관광지는 많이 다녀봤기에, 이번엔 비둘기낭 폭포에 가기로 결정!!

날이 너무 가물어 걱정이 되긴 했지만, 머 답사가는 심정으로 가보기로 했다.


네비를 찍고 찾아갔으나, 가는 길이 공사중이라 살짝 헤깔렸다. 

비둘기낭 폭포 입구에 도착하니, 대규모 오토캠핑장을 만들고 있는 듯 하다.

여름 휴가철에는 사람이 많을 것 같지만, 어떻게 바뀌었는지 휴가철 지나고 한번 다시 와보고 싶다.



주차를 하고, 5분정도 걸어가니 비둘기낭 폭포가 나온다. 


앗! 생각보다 너무 멋있다. 물이 전부 말랐을 줄 알았으나, 그렇지 않다.ㅎㅎ

계단을 타고 가까이로 갔다.




입구 안내판에 나온대로 드라마에서 많이 봄직한 풍경이다.^^

많이 더운 날이었는데도, 바람이 불어 시원하기까지 하다.

포천에 많이 왔는데, 진작 한번 들러볼껄 하는 생각이 든다.




한탄강 지역이 화산활동이 있었던 지역이라 제주도와 같이 주상절리가 잘 발달해 있고, 현무암이 보인다.




협곡 사이에 위치하여 한여름에도 시원하다. 

다른 블로그를 보니, 저 아래 내려가서 발도 담글 수 있던 시절이 있었던 듯 하다. 진작 올껄.

돌에 걸터앉아 책한권 읽으면 신선이 따로 없을 듯 하다. 하지만 지금은 내려갈 수 없도록 막혀있다.




사람들이 비둘기낭 폭포를 잘 몰라서 찾는 이가 많지 않던 시절에 이동네에 살아서,

친구들과 몰려와서 하루종일 수영하고 놀고, 비둘기낭 폭포를 놀이터와 아지트로 삼던 추억을 가진 분들이 

오늘따라 많이 부럽다 ^^

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경기도 포천시 영북면 | 비둘기낭폭포
도움말 Daum 지도
Posted by 감자전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sky@maker.so 2014.08.28 00:35 신고 Address Modify/Delete Reply

    이곳은 비온 후가 풍경이 좋더라구요.

    그런데 비가 오면 주차장부터 폭포로 가는 길이 진흙바닥이 되서 문제가 되긴 하지만 말이죠. ㅎㅎ

    • 감자전 2014.08.28 04:44 신고 Address Modify/Delete

      그런 단점이 있군요^^ 올해(2014년) 여름에 이것 저것 많이 공사중인 것 같던데요.
      비올때도 조금 편하게 바뀌려나요? 근처 가면 한번 다시 들러봐야겠습니다.
      좋은 하루 되세요.